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전 세계의 이산화탄소 배출량 시각화 by VISUALCAPITALIST.com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이산화탄소를 먹고 산소를 배출하는 식물처럼 인간은 살아가기 위해 이산화탄소를 배출해 왔습니다. 문제는 인간이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편의를 위해 문명이 발전하면서 이산화탄소를 비롯한 온실가스 배출량이 늘어나면서 자연의 균형이 깨지고 그 화가 인류에게 돌아와 기후 위기를 야기하고 있다는 걸 텐데요. 문제를 해결하려면 현 상황을 제대로 파악하는 게 중요하겠죠.

 

밝을수록 탄소 배출량이 많은 지역, 우리나라는?


PythoMaps가 정리한 이 인포그래픽은 유럽 집행위원회의 2018년 데이터를 바탕으로 세계의 탄소 배출량을 지도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연간 탄소 배출량이 적을수록 어둡고 붉게 많을수록 밝고 하얗게 표시되는데요. 인류가 매년 뿜어내는 이산화탄소는 약 340억 톤. 인구 대국이자 세계의 공장으로 여전히 존재감을 나타내고 있는 중국과 인도, 독일을 중심으로 한 유럽, 동부가 더 하얗지만 전체적으로 하얀 미국 등이 눈에 띄네요.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도 참 밝게 빛나고 있어서 한국이 여전히 이산화탄소 배출을 많이 하는 나라라는 걸 분명히 하고 있는데요. 자세히 보시면 뱃길과 하늘길도 노랗게 빛나는 걸 확인하실 수 있을 겁니다. 특히 물동량이 많은 말라카 해협 쪽이나 수에즈 운하 쪽이 그렇죠.

 


인류가 문명을 영위하려면 이산화탄소를 비롯한 온실가스 배출을 당장 0로 만드는 건 어려울 겁니다. 하지만, 현실화된 기후 위협을 약화시키기 위해서 탄소 배출 제로를 위해 많은 이들이 노력 중인데요. 정부, 기업, 개인 모두 좀 더 근본적인 변화를 일으켜 지금의 번영이 좀 더 오래 이어지길 바랄 뿐입니다.


 

Mapped: Carbon Dioxide Emissions Around the World

This graphic maps out carbon emissions around the world and where they come from, using data from the European Commission.

www.visualcapitalist.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