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아너 V40(HONOR V40)... 화웨이가 눈물을 머금고 매각한 아너, 화웨이를 떠나 첫 스마트폰을 선보이다...

N* Tech/Device

by 라디오키즈 2021. 2. 18. 06:00

본문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이곳(1차 주소)에서 해보세요.  [관련 티스토리 공지]
반응형

중국을 향한 트럼프 정부의 공격으로 가장 타격을 입은 기업을 꼽으라면 중국을 위하여라는 이름을 가진 화웨이(HUAWEI)를 꼽을 수 있을 텐데요. 각국의 화웨이 5G 네트워크 장비 도입을 막은 건 물론 스마트폰 부품 공급을 막아 적잖은 타격을 입었고 아직 그 타격은 현재 진행 중입니다. 그렇게 궁지에 몰린 화웨이가 선택한 방법 중 하나가 아너(HONOR)라는 그들의 스마트폰 브랜드를 판매하는 거였는데 화웨이의 잘려나간 손발 아너가 재기에 나설 모양입니다.

 

화웨이와 결별한 아너, 타의에 의한 독립 후 첫 번째 스마트폰을 선보이다...

 


화웨이와 결별한 후 아너의 첫 번째 스마트폰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아직은 화웨이 감성이 온전히 남아있는 신작의 이름은 아너 V40(HONOR V40). 120Hz를 지원하는 6.72인치 풀 HD+(1236 x 2676) AMOLED 터치 스크린, 미디어텍 디멘시티 1000+ MT6889Z 프로세서, 8GB 램, 128/256GB 저장 공간, 전면 1,600만(F/2.0, 광각) 화소+컬러 스펙트럼 센서 듀얼/후면 5,000만(F/1.9, 광각, 레이저 AF)+800만(F/2.4, 120도 초광각)+200만(F/2.4, 접사) 화소 트리플 카메라, 와이파이 6, 블루투스 5.1, 디스플레이 지문 인식, HDR10, 4,000mAh 일체형 배터리(66W 급속/50W 급속 무선 충전), 매직 UI 4.0(안드로이드 10) 등의 사양을 갖고 있습니다.

 

 


아너 V40의 가격은 128GB 모델이 3,599위안(62만 원 정도), 256GB 모델이 3,999위안(69만 원 정도)로 중급기를 지향했던 아너의 브랜드 특징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바이든 정부가 트럼프 이후 모든 걸 정상으로 되돌리겠다고 선언하긴 했지만, 중국과의 패권 경쟁은 바이든 정부에게도 쉽지 않은 문제일 거라 향후 어떤 움직임을 보일지 미지수라 아너, 그리고 화웨이의 미래는 아직 불투명해 보이네요.@_@;;

 


 

荣耀V40 - 荣耀官方网站

重构设计秩序 荣耀V40 打破常规,采用递归视觉设计,1:3:9:27等比矩形环环相扣,尽显秩序奥妙。

www.hihonor.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