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LG 울트라파인 나노IPS 블랙 & LG 듀얼업 모니터, 그들의 차별화는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IPS LCD와 OLED를 전면에 내세운 LG전자의 디스플레이는 그간 꾸준히 사용자들의 지지를 받으며 성장해왔는데요. 2022년에도 흥미로운 제품들을 많이 선보일 것 같더군요. CES 2022에서 혁신상을 받았다는 두 가지 모델들만 봐도요.

 

2022년 CES 혁신상 받은 LG전자의 새 모니터들의 특징은...


두 가지 모델 중 먼저 살펴본 건 LG 울트라파인 나노IPS 블랙 모니터(LG UltraFine, 32UQ85R)인데요. 32인치에 4K UHD(3840 x 2160) 해상도를 갖고 있고 나노IPS 블랙 디스플레이를 적용한 최초의 LG 울트라파인 모니터가 되는 이번 모델은 명암비를 2000:1로 높이고 DCI-P3 기준을 98% 충족합니다. 탈착 할 수 있는 캘리브레이션 센서도 있어서 필요한 색보정을 좀 더 간편하게 할 수 있게 디자인되어 있다는 것도 흥미로운 지점이고요.

 


개인적으로 그보다 더 흥미로운 건 LG 듀얼업 모니터(LG DualUp, 28MQ780)입니다. 동시에 여러 프로그램을 실행하는 멀티태스킹 환경에 최적화됐다는 이 모니터는 27.6인치(2560 x 2880) IPS LCD를 사용했는데 화면비가 16:18인 묘한 구성을 하고 있습니다. 보통은 가로가 긴데 이 제품은 세로가 좀 더 깁니다. 흥미로운 그 비율이 가로 모니터를 피봇한 것과는 또 다르다는 건데요.

 


애초에 21.5인치 모니터를 세로로 2대 배치한 것 같은 크기라서 하나의 모니터를 듀얼 모니터처럼 사용할 수 있다는 게 이 모니터의 가장 특별한 포인트입니다. 나아가 이 하나의 모니터에 두 대의 PC 화면을 표시하거나 하나의 키보드와 마우스로 두 대의 PC를 조작하는 KVM 스위치 기능 등을 지원해 멀티태스킹에 대한 관심이 많은 이들을 유혹하고 있는데요.

낯선 화면비율이 호불호 어느 쪽에 놓일지는 좀 더 지켜봐야겠지만, 모니터암 형태인 LG 360 스탠드를 지원해 피봇, 스위블, 틸트 등도 가능하고 책상 공간을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는 점 등 매력이 꽤 많은 모니터 같은데 가격이 저렴하진 않겠지만, 이런 모니터의 등장을 바란 사용자도 있을 것 같아 틈새시장을 개척하기엔 좋아 보이더라고요.


 

고화질과 편의성 모두 잡은 LG 프리미엄 모니터 신제품 공개 | | LiVE LG - LG전자 소셜 매거진

LG전자가 내년 1월 5일 열리는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 2022에서 화질과 고객 편의성을 대폭 강화한 혁신적인 프리미엄 모니터 신제품을 공개한다.

live.lge.co.kr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