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NEOEARLY* by 라디오키즈

[LG V40 ThinQ 리뷰] 샌드 블라스트가 전하는 색다른 뒷맛... LG V40 씽큐와의 익숙한 듯 낯선 첫 만남... 본문

N* Tech/Device

[LG V40 ThinQ 리뷰] 샌드 블라스트가 전하는 색다른 뒷맛... LG V40 씽큐와의 익숙한 듯 낯선 첫 만남...

라디오키즈 2018.10.05 06:00
LG전자의 하반기 대어, LG V40 ThinQ(LG V40 씽큐/LM-V409N)이 드디어 공개됐습니다. 10월 4일 발표 행사를 통해서였는데요. 전면에 2개, 후면에 3개라는 많은 카메라, 역대급 카메라 수를 전면에 내세우고 있는 요 녀석을 발 빠르게 아니 손 빠르게 만나봤습니다. 제가 써본 건 카민 레드(Carmine Red)라는 강렬하지만, 고혹적인 매력을 더한 레드 컬러로 무장한 녀석인데요. 제품 포장은 기존 모델들과 크게 다르지 않더군요. 까만 박스에 Hey Google이라며 구글 어시스턴트를 어필하는 문구가 한쪽, 다른 한쪽에는 퀄컴의 스냅드래곤 로고가 바닥 쪽에는 V40 ThinQ에도 들어간 붐박스와 DTS:X 사운드에 대한 문구들이 적혀 있었습니다.


5개의 카메라로 날을 세운 LG V40 ThinQ의 첫인상은... 빨간게 제법 예쁘구나...



그리고 안을 여니 LG V40 ThinQ의 아이덴티티랄 수 있는 5개의 눈을 가진 펜타 카메라부터 메리디안 오디오(Meridian)가 튜닝한 오디오, 6.4인치 OLED 풀비전 디스플레이, 새로 추가된 구글 어시스턴트 키에 대한 이야기까지 V40 ThinQ의 특징이 일목요연하게 눈에 들어오더라고요. 구성품은 번들 이어폰, 충전용 어댑터, USB 타입-C - USB 케이블, OTG 젠더, USB 타입-C 젠더, 사용설명서 등인데 역시 익숙한 구성이죠.^^ 개봉기는 동영상을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고요.







본격적으로 LG V40 ThinQ의 디자인을 살펴보면... 첫인상은 일단 꽤 친숙하다는 거였습니다. 이미 이전 모델들이 보여주고 있는 LG 플래그십 스마트폰의 스타일을 고스란히 계승하고 있는 느낌이라서요. 두 개의 카메라와 센서, 수화부를 품은 뉴세컨드 스크린과 함께 점점 더 작아지는 하단 베젤로 전면 디스플레이 영역은 계속 커져가고 있고, 후면에서는 가로로 나란히 배치된 3개의 후면 카메라가 시선을 사로잡는데요.







그와 함께 시선을 사로잡는 게 어딘지 뿌옇게 느껴지는 후면 유리 커버입니다. 기존 모델들은 유리의 특성이 그대로 드러나는 유광이라 반짝이는 게 예쁘긴 해도 그냥 생폰으로 쓰다 보면 지문이 잔뜩 묻었을 텐데, V40 ThinQ는 샌드 블라스트(Sand Blast) 공법을 사용했다더니 확실히 지문이 묻지 않더라고요. 고운 모래로 갈아낸 듯 매끄러운 모습에 은은하게 반사되는 빛도 참 예쁘고요. 옥의 티라면 지문 센서나 측면은 같은 공법을 적용하지 않아 튀어 보인다는 건데, 사실 그 부분은 유리 소재가 아니라서 어쩔 수 없었을 거예요. 살짝 이질적인 건 어쩔 수 없는[email protected][email protected];; 그런 문제 이전에 케이스를 쓰느라 이 매끄러운 뒷면이랑 얼마나 친해질지 의문이기도 하고요.







그 외에 눈에 띄는 건 볼륨 버튼 아래에 자리한 구글 어시스턴트 버튼인데요. 음성인식 기반의 인공지능 서비스가 점점 더 중요한 경쟁 포인트가 되면서 요렇게 좋은 자리를 갖게 된 거겠죠. 하지만, 그래서 이 녀석을 잘 활용할까에 대해서는 아직 좀 더 생각을 해봐야겠습니다. 버튼이 있으니 좀 더 많이 활용할 것 같기는 하지만, 음성으로 명령하는 건 아직 친숙하지 않아서 말이죠.







자. 이렇게 또 빨간 맛을 보여줄 새로운 스마트폰과의 조심스러운 만남을 시작했는데요. 펜타 카메라로 대표되는 카메라 기능이 요 녀석의 가장 큰 변신일 테지만, 디자인 차별화를 위해 사용한 샌드 블라스트 공법과 부쩍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등 사후 지원에 공을 들이고 있는 LG전자가 선보인 비단처럼 매끈한 스마트폰이 어떤 매력을 담고 있을지는 저도 좀 더 써보면서 차차 소개하게 될 것 같습니다.^^ 무언가 요 녀석에 대해 궁금한 게 있으시다면 댓글을 남겨 주세요~


[관련 링크: LGE.co.kr]



1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