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NEOEARLY* by 라디오키즈

[맛집 리뷰] 제주 로컬들에게도 사랑받고 있다는 서문 공설시장의 작은 횟집, 제주서문수산에 가다... 본문

N* Life/Gourmet

[맛집 리뷰] 제주 로컬들에게도 사랑받고 있다는 서문 공설시장의 작은 횟집, 제주서문수산에 가다...

라디오키즈 2017.04.12 06:00

일식집에서 그날 그날 재료 등을 고려해 가장 맛있는 음식을 알아서 내어주는 걸 오마카세(お任せ)라고 하던가요? 그렇담 서문 공설시장의 맛집이라는 제주서문수산이 추구하는 것도 비슷한 방향인 것 같습니다. 코스 메뉴는 있지만, 코스의 구성품은 그날 들어온 신선한 재료와 예약한 인원수에 맞춰 조금씩 달라진다고 하니까요.


잘 모르고 먹어도 술술 넘어가는 회와 초밥, 신선한 재료가 열일한 제주서문수산...


서문 공설시장도 그렇게 크지 않지만, 제주서문수산도 꽤 작았습니다. 8인이 앉을 수 있는 좌식 테이블 하나에 4인 테이블이 2개 정도 있었던 것 같으니 작았죠. 그런 의미에서 예약은 필수라고 하더라고요. 어떤 코스였는지는 모르겠지만(;;) 잘 차려진 메뉴가 기다란 테이블을 가득 채우고 있었습니다.














흰 살 생선(=_= 잘 몰라서)의 회도 있고, 쫄깃함이 특히 인상적이었던 갑오징어 초밥도 있었습니다. 눈썰미가 좋고 회나 초밥에 조예가 깊으시다면 오히려 제가 부족한 기억력을 짜 맞춰가며 뭐라고 소개하는 것보다 더 이해하기 좋으실 듯하여 불필요한 설명을 생략하고 쭉쭉 사진만 올려볼게요.














중요한 건 맛일 텐데 재료가 특히 신선하고 좋아서 대체로 기본 이상은 했다고 말씀드릴게요. 비단 초밥과 회 말고도 달달한 간장에 푹 몸을 담가 감칠맛을 더한 새우부터 숙성한 고등어회, 부드러운 생선찜과 맑은 탕까지 명성만큼 마음에 들더라고요. 조금씩 나온 것 같지만, 다채로운 코스가 이어지면서 양도 충분했고요.^^ 제주 로컬들도 사랑하는 가게라니 제주 여행 중 가볼만한 횟집을 찾고 계시다면... 예약문의부터 해보세요.ㅎ 이렇게 회알못의 글은 끝났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